• 해란강닷컴
  • 2018년 01월 18일 ( 목 )
  • 한국 성심병원, 간호사에게 야한 옷 입히고 환자 앞에서 춤을 추게 해

    페이지 정보

    작성자 홍조 작성일17-11-15 12:36 조회1,699회 댓글0건

    본문

    27fae697342eb4d9d5a5603ddc3cd83c_1510720
     

    일전 한국 한림대학교 성심병원 간호사들이 짧은 옷을 입고 선정적인 춤을 추며 원하지 않는 장기자랑을 강요받는 사실이 드러나 비난 여론이 들끓었다. 

     

    성심병원 장기자랑 준비 과정에서 수많은 간호사들은 밀려오는 수치심에 그만둘 것을 제안했지만 성심병원 측은 오히려 간호사들을 다그친 것으로 전해졌다.

     

    성심병원 장기자랑을 강행해야 했던 한 간호사 A씨는 "선정적인 장기자랑에 동원됐던 후배 간호사는 아직도 울면서 이야기한다"고 말했다. 그는 "그 후배 간호사는 원하지 않는 옷을 입고 선정적이게 가슴을 출렁거리면서 그런 춤 같은 걸(춘다)"이라고 덧붙였다. 

     

    섹시 댄스 외에도 간호사들은 체육대회 응원에도 강제동원됐다. A씨는 임신 30주가 넘었을 때도 응원을 나가야만 했다. A씨는 "나중에 불이익이 돌아올까 두려워 어쩔 수 없었다"고 설명했다. 

     

    간호사들에 따르면 병원 측은 인원을 선발하는 과정에서 "춤 잘 출 수 있냐" "누가 제일 날씬하냐"등 간호 업무와 상관없는 질문을 했고 병원 측은 무대에 오른 간호사들의 상의를 가위로 일부러 더 자르며 가슴을 더 드러내려고 했다.

     

    14일 병원 측은 "행사는 기관 구성원 간의 친목과 단합을 도모해 축하하는 의미였다"며 "깊은 사과와 송구스러운 마음을 표한다"고 입장을 밝혔다.

    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핫이슈

    • 800㎞ 날아 '카레 배달' 영국…
    • 미국인 10명 중 3명 "트럼프 …
    • 하와이 이어 일본서도 '北 미사일…
    • 세계에서 가장 추운 마을 ‘오미야…
    • 습근평, 트럼프와 통화 "한반도 …
    • 바다 추락 직전 멈춰선 여객기..…

    우리민속 음악

    예술품 광장

    • 雄蚕蛾
    • 斯帕爱酷拉捷
    • 충초마카
    • 무료광고
    • 全球通优品商城
    • 智星飞机票
    • 改名之家
    • 상순이김치
    • 恩睿首饰